커뮤니티

포럼 / 심포지엄

(뉴스보도) 한국경제문화연구원, ‘문화융합콘텐츠 산업의 미래’ 포럼 개최

이세훈

view : 75

2021 행정안전부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

30일 aT센터 창조홀서 ‘문화융합콘텐츠산업의 미래’ 주제로 개최

 

오랜 경험과 노하우를 가진 전문가와 일선 경영자 및 관계자, 학계 전문가들이 함께 문화융합콘텐츠산업의 미래를 주제로 토론하는 학술대회가 열린다. 

 

한국경제문화연구원(KECI, 이하 경문연)은 오는 30일(목) 오후 2시, 서울 서초구 양재동 aT센터 창조홀 1에서 ‘문화융합콘텐츠산업의 미래’를 주제로 포럼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. 

 

▲ 문화융합 콘텐츠 산업의 미래 포스터 (사진제공=한국경제문화연구원)


행정안전부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으로 진행되는 이번 포럼에서는 <‘백년가게’ 음식문화를 산업화 하다>를 주제로 백운만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의 특별강연이 진행된다. 

 

백운만 청장은 강연을 통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발굴, 육성하는 ‘백년가게’의 밀키트가 산업화에 성공해 다양한 유통채널로 팔려나가고, 한류 영향으로 수출까지 증대되면서 소상공인들의 새로운 먹거리를 창출해 낸 사례를 중심으로 한류 음식문화 산업화 성공사례를 조명한다.  

 

정석균  한양대학교 정책대학원 교수가 좌장으로 발표 및 토론을 진행하며,  △탁계석  K-클래식 회장 △조영득  (주)씨와이 대표이사  △이창현  KOTRA 부단장 △조미혜  세종대학교 교수 △박항준 국민대학교 행정대학원 겸임교수 등이 참여한다. 

 

이날 발표 및 토론의 주제는 △K-클래식 글로벌 시장개척 전망과 문화융합 △SW융·복합 문화 콘텐츠사업 추진 사례 △인도네시아 한류현상을 중심으로 문화융합 콘텐츠 △도시 씬과 문화 어메니티:Urban Scene and Culture Amenity △논어와 대학을 기반으로 한 문화융합 실천전략 등이다.

 

경문연 최세진 회장은 “문화와 산업의 융·복합을 통한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문화융합콘텐츠는 대한민국의 미래 먹거리”라며, “오랜 경험을 가진 문화예술계 전문가 및 IT업계를 선도하면서 융복합콘텐츠를 개발·운영 중인 기업인, 학계전문가 등을 모시고 함께 지혜를 모아 해법과 대안을 제시하고 논의하는 의미가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”고 밝혔다.    

 

한편, 이날 행사는 문화융합 콘텐츠 산업 관계자 및 관심 있는 기업인들과 학생, 일반 시민 모두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, 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한국경제문화연구원 홈페이지 안내사항을 참조하면 된다.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인원제한이 있으므로 선착순 마감된다.  

 

■ 행사개요 

• 주  제 : 문화융합 콘텐츠 산업의 미래 포럼

• 일  시 : 2021.9.30(목) pm 14:00~17:00

• 장  소 : aT센터 4F 창조홀(양재동)

• 주  최 : KECI 한국경제문화연구원

• 후  원 : 행정안전부 , 문화저널21

 

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

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.

창닫기확인